top of page

Feeling down? Here are some Korean song recommendations for your weary soul 지친 하루 끝에 듣기 좋은 노래 추천

한국은 K-POP 음악, 노래, K-Drama의 홍보를 통해 문화 확산으로 인해 세계 여러 지역에서 잘 알려져 있다. 특히 OST(Original Sound Track)로 알려진 드라마 속 한국 가요는 드라마를 통해 유명해진 역대 명곡 많이 있다. 생활하면서 스트레스 받기 마련이고 한국에서 혼자 생활하고 기댈 곳 없는 유학생들에게 스트레스에 더욱 쉽게 골복할 수도 있다. 이럴 때 스트레스 풀리는 방법 중에 유학생들에게 가장 저렴하고 가장 쉬운 방법은 역시 노래 듣는 것이다.따라서 이 기사로 스트레스와 불안함을 조정하고 처리하는 데 도움이 되는 몇 가지 훌륭한 한국 노래를 Global Reporters 기자들이 소개하자고 한다. 노래를 더욱 깊게 감상할 수 있게 가사를 읽으면서 들으면 아주 추천한다.

Korea is well-known in many parts of the world, possibly due to the spread of culture through the promotion of K-POP music, songs, and K-Drama. In particular, there are many all-time famous Korean songs that became known through Korean dramas, also known as OST (Original Sound Track). In life, it is not surprising that we encounter stressful moments, and this holds even more true for the foreign student who is living life alone in Korea with no one to lean on. During these hard times, one of the cheapest and easiest ways to relief stress for students who have come from abroad, is to listen to songs. Thus, through this article Global Reporters will introduce some great Korean songs to help you adjust and deal with stress and anxiety. To better appreciate the songs, we recommend listening to them while reading the lyrics.



노래 (Song): Hellevator

가수 (Artist): Stray Kids

발매일 (Release Date): 2017.01.2017

노래 소개와 추천하는 이유 (Song introduction and reason for recommendation): “헬리베이터”라는 노래는 스트레이 키즈라는 아이돌 그룹의 첫 번째로 발매한 곡이었고 데뷔하기 전에도 따라하는 팬들에게 아마 너무 소중한 곡이 아닐까 싶다. 이 노래에 랩 파트가 많고 랩을 좋아하는 분들은 노래를 들으면 마음이 편해질 수도 있다. 뿐만 아니라 노래 가사가 너무 좋고 그룹의 멤보들의 소리가 정말 강해서 이 노래를 들으면 기분이 좋아진다.

The song “Helevator” is the first song that was released by Stray Kids’ and for fans who have followed the group even before they debuted, the song would be a meaningful one to them. For those who like rap, listening to this song might bring some comfort as the song has many rap parts. Not only that, the lyrics of this song are so good and the group members have a really strong voice, so listening to this song can make one feel good.





노래 (Song): 괜찮아도 괜찮아 (That`s okay)

가수 (Artist) : 디오 (D.O)

발매일 (Release Date): 2019.07.01

노래 소개와 추천하는 이유 (Song introduction and reason for recommendation): 이 발라드 곡은 EXO 멤버의 솔로곡으로, 마음을 힘들게 하는 감정을 자연스럽게 내려놓아도 좋고, 마음을 보여도 좋다는 메시지를 들어달라는 메시지를 담은 곡이다.

A solo ballad song of an EXO member, this song sends a message that it is okay to show your feelings and it is okay to naturally let go of the emotions that troubles you.





노래 (Song): 빈차 (Home is Far Away)

가수 (Artist): Epik High

발매일 (Release Date): 2017. 10. 23.

노래 소개와 추천하는 이유 (Song introduction and reason for recommendation): 이 곡은 에픽하이의 정규 9집 앨범 ‘WE'VE DONE SOMETHING WONDERFUL’의 더블 타이틀곡으로 (‘연애소설’, ‘빈차’) 2017년에 발매되었다. 피처링으로 독특한 음색을 가진 싱어송라이터 오혁이 참여해 노래가 더욱 더 깊은 의미와 음을 갖게 되었다. 이 노래를 낙심하고 힘든 순간에, 특히 꿈을 위해 포기한 것들에 대해 생각할 때 듣는 편이다. 노래 가사에 대한 해석이 많은데 전반적으로 가사를 살펴보자면, 오늘만의 겪었던 어려움을 내려놓고 싶어 하는 사람의 심정을 알 수 있다.

The song was released in 2017 as a double title track ('Love Story', 'Home is Far Away') from Epik High's ninth full-length album "WE'VE DONE SOMETHING WONDERFUL". Singer-songwriter Oh Hyuk, who has a unique tone, participated in the featuring, and the song had a deeper meaning and sound. I listen to this song in my discouraging and hard moments, especially when I think about things I've given up for dreams. There are many interpretations of the lyrics of the song, but overall, if you look at the lyrics, you can see the feelings of a person who wants to put down the difficulties he/she has experienced today.




노래 (Song): 길 (Road)

가수 (Artist) : IU, Henry, 조현아 (Urban Zakapa), 양다일 (원곡 g.o.d.)

발매일 (Release Date): 2019.01.10

노래 소개와 추천하는 이유 (Song introduction and reason for recommendation): 원래 2001년 11월에 g.o.d가 4번째 앨범 타이틀로 발매했던 '길'이라는 곡은 g.o.d.의 20주년 을 기념한 앨범에 현대식으로 리메이크했고 아이유와 헨리 등 유명한 가수들이 녹음에 참석했다. 이 노래는 인생에서 어떤 ‘길’을 걸어야 할지 모르는 사람에 대해 말하고 인생에서 무엇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선택한 길의 불확실성에 대한 질문들은 포함한다. 이런 고민들은 누구에게도 쉽게 이해할 수 있는 고민이며 가사를 보면 더욱 마음 와닿게 느낄 수 있다. 원래 2001년에 발매했던 노래도 좋지만 이 시대 맞게 리메이크한 버전은 듣기 더 편할 수도 있어서 리메이크 버전을 추천한다.

Originally released in November 2001 as the title track of g.o.d.’s 4th full-length album, it was remade in 2019 as part of g.o.d.’s 20th anniversary special album featuring famous artists such as IU, Henry etc. This song speaks of a person who is unsure of the path or ‘road’ that he has to take in life, and includes questions such as what one values in life, and the uncertainties of a chosen path. These concerns are easily relatable to anyone, and if you read the lyrics you will be able to empathise deeply. While the original track released in 2001 is good, the remake version might be more comfortable for the modern listener, hence the recommendation.




기타 추천곡 (Other song recommendations):




Global Reporters 기자: 딘, 마디나, 쉐흘라, 사라

한국어-영어 번역: 딘, 마디나, 쉐흘라, 사라

한국어와 영어 편집자: 사라



29 views0 comments

Recent Posts

See All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