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Suneung - The most stressful exam of the year in South Korea

수능 - 한국에서 올해 가장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시험



 

SKY is the abbreviation for the top 3 universities in Korea: Seoul National University, Korea University, and Yonsei University. It also reflects the difficulty of the exam that high school students have to face to be admitted to the three mentioned universities, meaning it is as hard as going to the sky. So, what type of exam is that? This article will help you to find that out!


1. What is Suneung?


Suneung, or CSAT, is Korean university entrance exam. It usually takes place on the first Thursday of November annually. It is the national exam, so its importance is really emphasized. Since it is the exam, which would decide students’ future university, it is considered to be the most crucial and vital exam in one’s life in Korea.


2. What happens during the examination day?


During the Suneung, Korean students will have to write several tests for 8 hours in total, namely Korean, English, Math, Social Science, Natural Science, and a second foreign language. Majority of tests are made in multiple-choice form. Moreover, those who register for majors such as singing, dancing, etc., also need to pass the artistic ability test.


1. 수능 뭐예요?


수능은 한국의 대학 입학 시험이다. 그것은 보통 매년 11월 첫째 목요일에 치러지는데, 국가 시험이기 때문에 그 중요성이 강조된다. 그 결과가 그들의 미래 대학을 결정할 시험이기 때문에, 그것은 한국인들의 삶에 있어 가장 중요하고 필수적인 시험으로 여겨진다.


2. 시험 당일에 무슨 일이 일어나나요?


숭릉 기간 동안 한국 학생들은 한국어, 영어, 수학, 사회과학, 자연과학, 제2외국어 등 총 8시간 동안 여러 시험을 치러야 한다. 시험은 주로 객관식이다. 또한 노래, 춤 등 전공에 등록하는 사람들도 인재 시험에 합격해야 한다.



Considering the importance of this exam, on this day all schools and academic institutions are closed. Furthermore, many companies allow their employers to take a day off or to adjust the working shift, so that the transports will be convenient at its finest for exam-takers.


이 시험의 중요성을 고려하여, 이 날에는 모든 학교나 학원이 문을 닫는다. 게다가, 많은 회사들은 수험생들에게 교통편이 편리하도록 고용주에게 하루 휴가를 주거나 근무 교대 근무를 조정한다.


Within the distance of 200m from the examination locations, all types of transportation are banned. Airplanes also do not fly in that area during the foreign language listening test to provide the best quality environment for students.

시험장소에서 200m 이내에서는 모든 교통수단이 금지된다. 항공기들은 또한 학생들에게 최고의 품질을 제공하기 위해 외국어 듣기 시험 기간 동안 작동을 중단할 것이다.


In addition, more than 800 other vehicles are on standby near train stations, bus stops, and checkpoints to help students reach the test site on time if they miss the previous one. In particular, if an examinee is late, he or she can call the 112-emergency center to be picked up and transported to the exam school completely free of charge.


또한, 800대 이상의 다른 차량들이 기차역, 버스정류장, 그리고 검문소 근처에 대기하고 있어 학생들이 시험장을 놓쳤을 때 제 시간에 도착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특히, 지각을 하면 112 응급센터에 전화를 걸어 무료로 시험장으로 이송할 수 있다.

3. How do students and their families prepare for it?


Since this exam is the most important exam, the preparation process for it is also worth mentioning. Examinees are inevitably the most stressed ones during this exam. In order to pass this exam with flying colors, they spend several years studying both at school and private academic centers. Some of them do not even sleep for more than 4 hours a day. Frankly speaking, I really admire how passionate and determined their attitudes are toward this examination. One interesting fact is that before the exam, students will usually eat tteok with the belief that the knowledge of what they learned will stick to their mind like the sticky texture of the tteok.


3. 학생들과 가족들은 그것을 어떻게 준비하나요?


이번 시험은 가장 중요한 시험이기 때문에 준비 과정도 언급할 가치가 있다. 이번 시험은 응시자들이 가장 스트레스를 많이 받을 수밖에 없다. 그렇게 우수한 성적으로 이 시험을 통과하기 위해, 그들은 학교와 학원에서 공부하며 몇 년을 보냈다. 그들 중 일부는 심지어 하루에 4시간 이상 잠을 자지 않습니다. 솔직히, 저는 이 시험에 대한 그들의 태도가 얼마나 열정적이고 단호한지 정말 존경합니다. 한 가지 흥미로운 사실은 시험을 보기 전에 학생들은 보통 배운 것이 끈적끈적한 식감처럼 기억에 남는다는 믿음으로 떡을 먹는다는 것이다.


However, besides the examinees, the support from their families should also be mentioned. The photos of parents waiting for their children outside the exam area are so touching. Before the exam, they usually go to the church/pagoda/temples to wish all the best for their children with the Suneung exam. The mothers also usually make nutritious lunches for their sons and daughters so that their children won’t be hungry, but physically well-prepared for an 8-hour long exam.


그러나 후보자들 외에도 가족들의 지지도 언급되어야 한다. 시험장 밖에서 아이들을 기다리는 부모들의 사진이 너무 감동적이다. 시험을 치르기 전에, 그들은 보통 그들의 아이들에게 좋은 일만 있기를 기원하기 위해 교회/탑/탑/사원에 간다. 엄마들은 또한 그들의 아이들이 배고프지 않을 것이고 8시간의 긴 시험을 위해 신체적으로 잘 준비될 것이라는 생각으로 그들의 아들과 딸에게 영양가 있는 점심을 만든다.


To sum up, the Suneung exam is evidence of how stressful Korean life is. It is frankly said that Korean people usually let unnamed pressures creep into every cell of their body, turning into an active ingredient that motivates them to strive and rise up constantly. Undeniably, this is the valuable character that the whole world has always admired in Koreans.


요약하자면, 수릉 시험은 한국인들의 삶이 얼마나 스트레스가 많은지를 보여주는 증거이다. 한국 사람들은 보통 익명의 압박이 그들 몸의 모든 세포에 스며들게 하고, 끊임없이 분투하고 일어나도록 동기를 부여하는 활성 성분으로 변한다. 부인할 수 없이, 이것은 전 세계가 한국인들에게서 항상 동경해왔던 가치 있는 특성이다.


Author: Tam Content Editor: Anela Korean Translator: Arvinbilig Publisher: Hwa










28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