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Sleepless Korea 잠이 안드는 한국

한국은 밤낮으로 아주 활발하다고 할 수 있다. 한국은 어디서나 24시간 운영하는 편리 시설도많고, 새벽 3시에 먹고 싶은 것이 있다면 동네에서 가까운 편의점에서 쉽게 구할 수 있거나 배달로 시킬 수도 있다. 물론, 코로나 때문에 영업시간 조절해야 하는 가게들이 많았었지만 이제 완화해서 슬슬 원래대로 다시 영업하는 가게도 많다. 늦은 밤에 한국에서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어디를 갈 수 있는지, 다음으로 알아본다.

Korea can be said to be very active in both day and night. In Korea, there are many facilities that are open 24 hours, and if you want to eat something at 3am, you can easily find it in a nearby convenience store in your neighbourhood or you can also have it delivered. Of course, there were many stores that had to adjust their business hours due to COVID-19 regulations, but now with the ease of regulations, there are many stores that have started to reoperate as usual. In this article, we will show you what you can do, and where you can go even in the late night while in Korea.


스터디카페 (Study Cafe)

첫번째로 소개하고 싶은 곳은 스터디카페라는 곳이다. 한국에서는 대부분의 학생들이 시험과 독학을 준비할 때 학교 도서관이나 스터디카페에 가는 경향이 있다. 그러나 도서관은 24시간 영업하지 않고 특히 시험기간에는 늦은 밤까지조용히 공부에 집중하고 싶은 학생들은 스터디카페를 많이 이용한다. 특히 대학교 근처에서 스터디카페가 많다. 고려대학교 근처인 안암동에서는 비바체 고대안암역점, 르하임 스터디카페, 랭스터디카페 고려대점, 멘토즈 스터디카페 고려대점과 같은 스터디카페가 많습니다.

The first place that we would like to introduce is the study café. In Korea, most students are more likely to go to school’s libraries when they want to prepare for exam and self-study. However, because some school’s libraries do not open for 24 hours, students who want a quiet place to focus more on their studies until late at night during the exam period, frequently patronise the study café. This is why there are usually many study cafés nearby universities. In Anam area which is the neighbourhood around Korea University, there are a lot of study cafés such as Vivace Study Café, Reuhaim Study Café, Raeng Study Café, and Mentojeu Study café.

비바체 고대안암역점 (24시간): 2시간: 3000원, 6시간: 6000원 | 사진 춘처: Global Reporters

탐앤탐스 커피 24Hours | 사진 출처: mangoplate.com

카페

친구들과 저녁을 같이 먹은 후 바로 집에 가는 것이 아쉬울 때가 많죠? 한국인들도 그래서 보통 친구들과 놀면 꼭 카페에 가서 이야기를 나누다. 오랜만에 만난 친구들과 재미있게 이야기를 하다가 갑자기 다가오는 직원이 마감 시간이라고 할 때도 많겠죠? 이야기하고 싶은 것이 아직 많고 헤어지기 아쉬운 사람들 위해 24시간 영업하는 카페를 이제 흔히 볼 수 있다. 친구들과 커피를 마시면서 이야기를 하고 싶거나, 일을 늦게까지 하거나, 스터디카페 너무 조용해서 카페에서 공부하고 싶은 이런 사람들에게는 역시 24시간 카페는 가장 좋은 선택이다. 요즘 24시간 운영하는 체인 카페 중에 탐앤탐스, 할리스커피 등 있다.

Isn’t it sad to go home immediately after having dinner with your friends? Korean people are also the same, that’s why when they hang out with friends, they always go to a café and talk over coffee there. There are also many times when employees suddenly approach to you and say it’s closing time while you are having fun with friends that you have not seen for a long time, right? However, it is now common to see cafes that are open 24 hours a day for those who still have much to talk about with their friends and are not ready to part for the night. For those who want to catch up, and share stories with your friends over coffee, for those working in the late night, or studying, 24-hour cafes is the best option. Recently, among Korean chain cafes, there are Tom N Tom (탐앤탐스), and HOLLYS COFFEE (할리스커피) that are usually open for 24 hours.


코인 노래방 (Inside coin karaoke) | 사진 출처: Global Reporters

노래방 (Karaoke)

노래방이 없는 한국의 밤 생활을 상상하기 어렵다. 한국의 노래방은 단순한 노래만 부르는 곳이 아니라 음식과 음료도 노래방에서 찾을 수 있으며 혼자서 혹은 단체와 함께 시간을 즐겁게보낼 수 있는 공간이다. 일반 노래방은 주로 밤 10~12시까지 운영시간이 정해져 있고 관리하는 사장님도 있는데 24시간 운영하는 노래방 같은 경우에는 무인 코인노래방, 노래연습장인 경우가 많다. 또한, 코인노래방은 일반 노래방보다 시간당이 아닌 몇개 곡 수로 돈을 내고 노래를 부를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춰져 있어 노래방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고 싶지 않은 사람들에게 매우 편리하다. 지도앱에서 '코인노래방' ('코노'), '노래연습장', '코노연습장'이라고 검색하면 주변에 있는 노래방들을 쉽게 찾을 수 있다.

It is hard to imagine Korea's night life without karaoke. Korean Karaoke room (noraebang) is not a place to only sing songs but it is a place where you can also find food and drinks, and a space where you can spend a good time with a group of friend or alone. While the standard Karaoke room usually opens until 10 or 12 at night with a manager who manages the facility, in the case of Karaoke rooms that are open 24h a day, there are the unmanned coin karaoke rooms and karaoke practice rooms. Moreover, because Coin Karaoke rooms have a system that allow you to pay for a few songs to sing rather than per hour, it is more convenient for people who might not want to spend too much time in the room. It is very easy to find karaoke rooms near your area just by typing '코인노래방' ('코노'), or '노래연습장' on the map application.


편의점(Convenience Store)

편의점은 고객의 편의를 위해 24시간, 연중 무휴로 영업하는 소규모 가게이다. 이러한 편의점은 지하철역 근처나 주거 지역에서 흔히 볼 수 있으며 GS25, CU, 세븐일레븐, 미니스톱, 이마트24 등이 가장 일반적이다. 식료품, 일용잡화, 안전상비의약품, 의약외품 등 여러 종류의 제품을 취급한다. 뿐만 아니라 편의점은 의약품, ATM 및 택배와 같은 필수 품목을 제공하고 교통카드도 판매하고 충전까 가능한다. 편의점에서는 라면, 김밥, 아이스크림, 과자, 빵, 주스 등 모든 종류의 가볍고 간단한 음식을 찾을 수 있고 라면이나 커피를 만들어 먹을 수 있는 공간도 있어서 편의점 안에서 먹을 수도 있다. 편의점에서는 현금, 신용카드, 교통카드로 다양한 방법으로 결제가 가능하며 요즘 셀프 서비스인 편의점도 있다.

A Convenience Store is a small store which operates 24h, 7 days a week for the convenience of customers. You can easily find one around subway station or a residential area, and stores like GS25, CU, 7-Eleven, Ministop, and Emart 24 are the most common. The convenience store carries various types of products such as food, daily necessities, safety and medical supplies, and non-medical products. In addition, it also provides essential items such as medicines, ATMs and parcel delivery, and also allow customers to buy and top up transportation cards. In convenience stores, you can find all kinds of light and simple foods such as noodles, kimbap, ice cream, snack, bread, juice and because it usually has a space where you can make ramen or coffee, you can consume your purchase inside the convenience store. At the convenience store, you also can pay using various methods, such as cash, credit card, and transportation card. These days, here are also self-service convenience stores.


GS25 편의점 | 사진 출처: Global Reporters

기자: 딘, 마디나, 쉐흘라, 사라

한국어-영어 번역:

한국어와 영어 편집자: 사라


71 views0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