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Re-entry Process for International Students 유학생의 재입국 과정

With the ongoing COVID-19 pandemic, there are a lot of regulations when it comes to traveling in and out of Korea. Today, I’ll like to share my experience of entering Korea after visiting home for a month.


현재 코로나-19 전염병이 심하기 때문에, 한국에 들어올 때 평소와 많은 차이가 있습니다. 오늘은 한 달 동안 자국을 방문해서 한국에 재입국한 경험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Before leaving Korea

Before you embark on your journey back home, please remember to apply for the re-entry permit. This has been made mandatory for all international students, otherwise, it may result in the cancellation of Alien Registration. You may apply for the re-entry permit online via the HiKorea site or you may make a physical visit down to the immigration service.


한국에 떠나기 전

한국에 입국할 때 반드시 재입국 허가서가 가져야 합니다. 작년 6월 달부터 모든 유학생에게 의무적으로 적용되며, 신청하지 않은 경우는 외국인 등록이 취소될 수도 있습니다. 재입국 허가서는 하이코리아 사이트나 출입국사무소 직접 방문해서 신청할 수 있습니다.



Before entering Korea

As of 8 January 2021, all foreigners entering South Korea have to submit a negative COVID-19 PCR test result conducted within 72 hours of departure. Coming from Singapore, we have a list of Ministry of Health-approved test providers. For those coming from other countries, I encourage you to check with the Korean embassy in your home country to ensure that the clinic or lab results will be accepted by the Korean officials.


한국에 입국하기 전

2021년 1월 8일부터 한국에 입국하는 모든 외국인들은 출발 72시간 이내에 코로나-19 PCR 음성 검사 결과를 제출해야 합니다. 싱가포르에서 온 경우는 보건부가 승인된 검사 클리닉 목록이 있습니다. 그것을 확인하고 검사 받으면 됩니다. 다른 국가에서 온 학생들은 한국 대사관에 문의하고 진료실에 방문해서 검사 받는 것을 권장합니다.


Upon arrival in Korea

Amidst the flight journey, you’ll be first asked to fill up a few forms. Thereafter, the process upon arrival was pretty smooth but there were various counters I had to head to:

  1. The first station was where I had to submit my COVID-19 negative results and receive a slip to verify that I’ve submitted.

  2. 2 counters that will assist you with the application for self-diagnosis during the quarantine. The second counter will require you to call a friend/guardian/acquaintance to verify your accommodation. Therefore, you need to provide a number that the officials can call on the spot.

  3. Regular custom clearance procedures.


한국에 도착한 후

비행 중에 먼저 몇 장의 폼을 작성해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래야 도착하자마자 원활한 절차를 보장하겠습니다. 제가 도착했을 때는 여러 카운터에 갔습니다:

  1. 먼저, 코로나-19 음성 결과를 제출하고 제출한다는 전표를 받을 수 있습니다.

  2. 다음으로, 자가격리 할 때 다운받아야 하는 어플이 있습니다. 이 과정을 도와주는 카운터가 2개 있습니다. 2번째 카운터는 친구/보호자/지인의 전화를 걸어 숙소를 확인하는 분이 있습니다.

  3. 정기적인 통관 절차를 그대로 합니다.




You’ll have a choice to take a bus or taxi to your accommodation. You may also opt for pick up by your friends and family. Personally, I took the bus to save some cash as a taxi would have cost a whopping 100,000 won. My bus to Seodaemun-gu was merely 16,000won. However, please note that there are various fixed timings for buses to different districts. I arrived at the counter at 3:30 PM and was told my next bus is only available at 5 PM. Therefore, it’s totally up to you to weigh your pros and cons.


숙소까지 버스나 택시, 그리고 친구와 가족의 픽업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택시를 탄다면 10만원 내야 된다 해서 돈 절약해서 버스를 탔습니다. 제 경우에는 서대문구로 가는 버스가 16,000원만 내야 합니다. 다만, 버스 타는 단점이 있다면, 버스 출발 시간이 정해져 있으니 불편할 수도 있습니다. 따라서, 여러분 반드시 유의하기를 바랍니다.



Beyond transportation, we do have to take 2 COVID-19 PCR tests. One should be taken within 24 hours upon arrival. The second one should be taken right before your release from the 14-day quarantine. The diagnostic tests are free-of-charge. You may either walk or take the Quarantine Taxi (fees will be incurred). To add on, you’ll also have to update your temperature and symptoms twice every day – in the morning and in the evening.


After you complete your 14-days quarantine, you’re free to travel out from 12PM and enjoy your freedom again! I hope this post helps to clarify any doubts you have. And hereby, I wish you a safe trip to your home country and back to Korea!


그 외에도 저희 2번의 코로나-19 PCR 검사 테스트를 봐야 합니다. 한 번은 도착 후 하루 이내에 봐야 되고 다른 한 번은 14일 격리 끝나기 직전에 보면 됩니다. 검사는 무료로 볼 수 있지만 이동할 때 검역 택시를 이용하면 수수료가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택시를 이용하기 싫은 분은 보건소까지 걸어서 이동해도 됩니다. 또한, 매일 아침과 저녁 하루 2번씩 체온과 증상을 어플에 업데이트해야 합니다.


위에 언급한 내용을 마무리 잘 따라하면 격리 시작 날부터 14일 후 오후 12시에 나가도 됩니다. 이 게시물이 당신의 재입국 문의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We hope you found this article helpful. Do share it and don't forget to like and comment.


Photo Credits and Written by Angela

English Edit: Manisha

Korean Edit: Linh

Photo Edit: Winda

Uploaded: Sabeen

42 views0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