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Hiking Culture in Korea

Have you been feeling stressed recently? Are you looking to improve your health? Or do you just want to spend some quality time with family, friends, or work colleagues? If there’s one thing Koreans will surely recommend for each of these situations, it’s hiking!

South Korea is filled with mountain landscapes, so naturally, hiking has become one of the Korean people’s favorite pastimes. When you visit the mountains, you meet folks of all ages, from tiny toddlers to serene seniors, all of which quite friendly and welcoming to those they meet along the way.


Hiking is now recognized as a national hobby and an integral part of many Korean’s daily life. But how can a single thing be the solution to so many problems?

More than an activity, it has become a philosophy, a lifestyle. It’s a metaphor for the course of life, as nothing ever comes without hard work. And it takes up different meanings to every person. Some are looking for an escape from their routine or to become one with nature. Some seek the tranquility and the astounding views only the mountains can provide.


Koreans have even made a tradition out of hiking on the first day of the year, to reach a summit and greet the sun as it rises, bringing the new year along with it.

You don’t need much to indulge in hiking. It’s not by any means an expensive venture. All you need is a pair of comfortable shoes and appropriate clothing. Make sure to check the forecast before treading out and try to not stray away from the beaten path.


Once you come to Korea, you’ll likely gain an interest in hiking and will be looking forward to every weekend so you can get your energy boost. Maybe you already do…

Don't forget to watch our video


Our article is also available in Korean !! Scroll down ...



등산의 문화


최근에 스트레스를 받아본 적이 있거나 단지 여러분의 건강을 증진시키거나 가족, 친구들과 시간을 보내고 싶거나 혹은 여러분의 동료들을 더 잘 알고 싶나요? 이러한 각각의 상황에 대해 한국인들이 여러분에게 분명히 추천할 것이 있습니다. 하이킹이다.


어떻게 한 가지 유형의 행동만이 어떤 상황에서든 도움이 될 수 있을까요? 사실 전국이 산으로 둘러싸여 있어 예상대로 하이킹이 한국인의 일상 생활에서 제자리를 차지했다고 한다. 나이가 많은 사람들이 정상에 오를 때까지 작은 아이들로부터 만나는 것은 가능합니다. 그들 모두는 다정하고 도중에 만나는 사람들을 매우 자주 맞이합니다.


하이킹은 한국의 국가적 취미이자 삶의 필수적인 부분이 되었다. 그것은 더더욱, 철학이고, 삶의 길에 대한 은유입니다. 어떤 것도 열심히 노력하지 않고는 오지 않습니다. 그리고 결국, 여러분은 원하는 결과를 얻게 됩니다. 그리고 각각의 사람들은 자신이 원하는 것을 찾을 수 있었습니다: 멋진 전망, 안도감, 자연과의 통일, 일상으로부터 탈출, 혹은 고요함. 한국인들은 또한 산 정상에서 새해를 축하하고 일출을 만나고 새해 첫날을 즐기는 전통이 있다.


하이킹은 많은 돈이나 특이한 장비를 필요로 하지 않는 모험이지만, 여러분은 가기 전에 주의하고 예보를 확인해야 합니다.


한국에 온 후, 여러분은 하이킹에 관심을 갖기 시작할 것이고 여러분의 모든 일을 떠나고 신선한 에너지를 받기 위해 주말을 기다리기 시작할 것입니다. 아니면 혹시, 벌써 관심이 있으신가요?



Photo Credits & Written by: Alina Skilska










English Edit: Pipa

Korean Edit: Arvinbilig

Photo Edit: Alina

Uploaded: Indira

30 views0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