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3 unique customs that you can only find in South Korea

한국에서만 볼 수 있는 독특한 세 가지 관습


Every nation has its own unique customs that can create the national identity. South Korea is no exception. Let's discover the 3 unique customs that only appear in South Korea in this article!


모든 나라는 국가 정체성을 창조할 수 있는 고유의 독특한 관습을 가지고 있습니다. 한국도 예외는 아니다. 이 글에서 한국에만 나타나는 3가지 독특한 관습에 대해 알아보아요!


  • Doljanchi

Doljanchi is a Korean tradition to celebrate a child's first birthday. Dol 돌 means first birthday and janchi 잔치 means feast, so Doljanchi means first birthday party. It is an event made to wish all the best for a child, with such a blooming and bright future.


Back to the past, before Korea developed to be a prosperous nation like today, a country went through many hardships; resultantly, infants usually suffered from diseases and starvation. Therefore, being healthy after 1 year of birth is considered to be a humble milestone for a child in particular and for a family in general.

(Credit left: NativeKorean) (Credit above: Best of Korea)


In the Doljanchi celebration, there is an activity called Doljabi, in which a child will choose some items out of 6-9 items. Korean people believe that it serves as a fortune-telling experience since the chosen items symbolize what type of person that their baby will become in the future.


  • 돌잔치

돌잔치는 아이의 첫 번째 생일을 축하하는 한국의 전통입니다. 돌잔치는 생일를 의미하고 잔치는 연회를 의미한다. 그것은 꽃이 피고 밝은 미래를 가진 아이에게 모든 행복을 기원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과거로 돌아가서, 한국이 오늘날과 같이 번영하는 국가로 발전하기 전에, 한 나라가 많은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결과적으로, 어린이는 주로 질병과 기아로 고통받았습니다. 따라서, 태어난 지 1년 후에 건강해지는 것은 특히 어린이와 일반적인 가족에게는 보잘것없는 이정표로 여겨집니다.


축하 행사에서는 돌잔치라고 불리는 행사가 있는데, 6-9개 중에서 어린이가 물건을 고르는 행사입니다. 한국 사람들은 선택된 물건들이 미래에 아기가 어떤 사람이 될 것인지를 상징할 수 있기 때문에 그것이 점쟁이의 역할을 한다고 믿습니다.


  • Blood type culture

If you have ever talked to Korean people, you were most likely asked this question: “What is your blood type?“ Korean people believe that one's blood type can tell the personality of a person.


And below are the most common characteristics of each blood type:

Type A: cautious, sensitive

Type B: creative, optimistic

Type O: outgoing, having leadership skills

Type AB: rational, talented


As a foreign person you might find it weird, but in Korea it is extremely common thing. It is a way for Korean people to break the ice and get closer to each other. By asking this they can discover your characteristics that would fit with their personality well and build a good relationship.

  • 혈액형

만약 여러분이 한국 사람들과 대화를 해본 적이 있다면, 여러분은 "당신의 혈액형은 무엇인가요?"라는 질문을 받을 가능성이 높습니다.한국 사람들은 혈액형이 사람의 성격을 구분할 수 있다고 믿습니다.


그리고 아래는 각 혈액형에서 가장 흔한 특징입니다.

유형 A: 소심하고, 민감하다.

유형 B: 창의적이고 낙관적이다.

O형: 외향적, 리더십이있다.

AB형: 합리적이고 재능이 있다.


외국인으로서 이상하게 생각할 수도 있지만, 한국의 관습에서는 매우 흔합니다. 이것은 한국 사람들이 대화를 시작하고 서로에게 더 가까워지는 방법입니다. 그런 식으로, 자신과 어떤 특성이 어울릴지 찾고 그 관계와 잘 지낼 수 있습니다.


  • Korean age

You may have heard before that “Korean people are always 1 year older than the rest of the world.” But have you ever found the reason why is that so?


Korea has a so-called “Korean age system” that is quite different from how we usually calculate our age. There are two main differences:


(Credit below: Lingodeer)

  • In Korea at the moment when the child is born, he/she is already considered to be one year old. It roots from the fact that the prenatal period, which takes around a year, is regarded as one first year of life.

  • In Korea your age changes on the New Year, not your birthday. In other words, Korean age is added for 1 year on January 1st regardless of when the birthday is. Therefore, even if a child is born on December 31st of the previous year, on the next day - the January 1st - he/she is already considered to be 2 years old.


  • 한국 나이

여러분은 전에 이런 말을 들어본 적이 있을 것입니다: "한국 사람들은 항상 다른 나라보다 한 살 더 많습니다." 하지만 여러분은 그 이유를 찾은 적이 있나요?


한국은 우리가 보통 계산하는 나이와는 전혀 다른 소위 나이 체계를 가지고 있습니다. 크게 두 가지 차이가 있습니다.

  • 한국에서는 아이를 낳는 순간 1살로 간주합니다. 1년 정도 걸리는 태교가 인생의 첫 해로 여겨진다는 데서 유래했습니다.

  • 한국에서는 생일이 아니라 새해마다 새해가 시작됩니다. 즉, 한국의 나이는 생일이 언제인지 상관없이 1월 1일에 1살이 추가됩니다. 따라서 전년도 12월 31일, 그 다음날인 1월 1일에 아이가 태어나도 여전히 2살로 간주되고 있습니다.


Author: Tam

Translator:Arvinbilig Editor:Anela Publisher:Martina

28 views0 comments
bottom of page